코르코르디움



극단 청우 <내 이름은 강>





공연개요



공연명 : 내 이름은 강

일   시 : 2015년 2월 26일 - 2015년 3월 8일

             ( 평일8시 / 토3시, 6시 / 일3시 / 월 쉼)

장   소 : 대학로 선돌극장


      작 : 고연옥

연   출 : 김광보

출   연 : 유수연, 장애실, 정준호, 문하나, 안은혜, 권하늘, 

             백혜리, 박세기, 박주영, 유혜경, 박규진, 박민호, 김선용, 

             변민지, 윤현종 

스   탭 : 무대│황수연  조명│이동진   의상│이명아   분장│길자연  

            안무 | 금배섭   트레이닝 | 강승민   조연출 | 이보미, 박주영

제   작 : 극단 청우


티   켓 :  전석 20,000원

관람연령: 만 7세 이상 관람 가능

예매 : 코르코르디움,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외

문   의 : 02-889-3561,356



할인정보


 

50% 할인 (10,000원) 

이름이 '강'이신 분 : 본인에 한함, 신분증 지참 (신분증에 명기시)

장애인 및 국가 유공자 할인: 증빙자료 지참, 동반 1인 까지

프리뷰 할인 : 2월 26일, 2월 27일 공연


20% 할인 (16,000원)

김광보 연출 티켓 소지 : 김광보 연출의 전 작품 티켓 소지시, 동반 1인까지

대학생 할인 : 학생증 지참, 본인에 한함


30% 할인 (14,000원)

극단 청우 티켓 소지 : 극단 청우의 전 공연 티켓 소지시, 동반 1인까지

환경보호 할인 : 환경보호 단체에 기부 혹은 회원이신 분, 증빙자료 지참, 동반 1인까지

단체관람 할인 :10인 이상


40% 할인 (12,000원)

조기예매 할인 : 2월 12일 까지 공연 예매자

청소년 할인 : 만 18세 이하, 신분증 지참, 본인에 한함

<내 이름은 강> 재관람 할인 : <내 이름은 강> 전 공연 티켓 소지시,동반 1인까지

가족끼리 관람 할인 : 가족임을 증명할수 있는 등본, 사진 등 증빙자료 지참



공연소개










Comment +0

 

 

공연 전 미리 보기

 

 

2013년 극단 청우 첫 창작 신작 "싸움꾼들" (작 김민정 / 연출 김광보) 

2013년 2월 7일 ~ 17일까지 대학로 설치극장 정미소에서 공연합니다.

 

벌써 공연 개막일이 3일 앞으로 다가왔네요.

 

실전을 방불케 할 정도로 긴장감 넘치고 열정 가득했던 극단 청우 "싸움꾼들" 연습 현장!!

여러분에게 미리 공개합니다.

 

각 배우님들의 배역들이 무엇인지 미리 보시고

어떤 공연인지 미리 상상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그럼, 앞으로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릴게요^^

 

 

 

 

 

 

 

 

 

Comment +0

 

 

* 극단 청우 스물아홉번째 작품

* 2012 창작팩토리 연극 우수작품제작지원 선정작 

 

공연명 : 싸움꾼들

일   시 : 2013년 2월 7일 - 2013년 2월 17일

               ( 평일8시 / 토3시, 6시 / 일3시 / * 2.9~11 쉼)
장   소 : 설치극장 정미소

      작 : 김민정

연   출 : 김광보

   연 : 유성주, 남수현, 문경희, 천정하, 강승민, 최승미, 문하나 

   켓 :  전석 25,000

   최 : 극단 청우

   원 : 문화체육관광부, 명동예술극장

기획,홍보 : 코르코르디움

문   의 : 02-889-3561,3562

STAFF

무대디자인_김은진   조명디자인_김하림      음악_전현미       

의상디자인_이명아   소품디자인_최혜진   조연출_ 이보미  
      

예매 :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옥션티켓, yes24, 나눔티켓


 

 

 

"우리는 부조리의 한복판에 살고 있다. 희망과 삶 그리고 행복을 말하지만, 그것 또한 부조리를 빼놓고 얘기할 수 없는 것들이다.

부조리는 현실이며 바로 지금 이 순간이다. 그런데 우린 부조리의 한복판에 살면서 부조리를 인식하지 못한다.

우리가 만약 부조리를 인식한다면 우리는 선택해야 한다. 부조리를 외면하며 갈 것인가, 아니면 생을 마감할 것인가."

 

- 알베르 카뮈, 시지프 신화 중에서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