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르코르디움


 

 

한국 창작희곡의 주춧돌 이강백 신작 ‘여우인간’ 공연
대표작 ‘북어대가리’도 재공연

 

 3년 만에 다시 무대에 오르는 이강백의 1993년작 ‘북어대가리’는 그의  대표작 가운데 하나이다.


‘북어대가리’는 수십 년간 창고 안에서만 생활해온 창고지기 자앙과 이 삶에 염증을 느끼는 기임이 등장인물이다. 창고 안이 인생의 전부라 생각하는 자앙은 창고를 떠나려는 기임을 붙잡는다. 하지만 결국 기임은 창고를 떠나고 혼자 남겨진 자앙은 마치 머리만 덜렁 남은 북어대가리를 연상시킨다.

  

 

-> 기사 원문 보러가기

 


Comment +0